최종편집 : 2020.5.29 금 16:01
> 뉴스 > Industry
       
대한전선, 카타르 시장 5년만에 뚫어
220kV 초고압케이블·접속자재 7600만 달러 규모 수주
2013년 12월 20일 (금) 14:15:44 변우식 기자 power@epnews.co.kr

대한전선이 카타르에서 총 7600만 달러 규모의 초고압 케이블 공급 프로젝트를 수주하며, 5년만에 카타르 시장에 다시 진출하는데 성공했다.

이는 2008년에 카타르 시장에 첫 진출한 이후 5년만의 성과로, 까다로운 입찰 조건과 인증절차로 진입장벽이 높은 카타르에서 인정을 받았다는데 큰 의미를 갖는다.

특히, 카타르 지역은 최근 인구 급증으로 송배전 설비를 늘리기 위해 수전력청(Kahramaa)이 오는 2018년까지 100억 달러에 달하는 대규모 투자를 계획하는 등 초고압 전력케이블 확충에 주력하고 있어 시장이 급속도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따라서 대한전선의 이번 수주는 향후 카타르 시장에서 입지를 넓히는데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한전선이 이번에 수주한 프로젝트는 카타르의 수도인 도하(Doha) 지역의 기존 변전소와 신규 변전소 사이를 연결하는 6300만불 규모의 지중케이블 송전선로 공사와 석유화학 산업도시인 메사이드(Messaieed) 지역의 기존 변전소 구간을 잇는 1300만 달러의 지중케이블 공사 등 2건이다.

대한전선은 카타르 수전력청이 발주한 이 2건의 프로젝트에 220kV 초고압 케이블 및 접속자재 납품과 전력망 설계, 시공까지 턴키 방식으로 진행한다.

대한전선 관계자는 “유럽 및 일본 등의 최상위 경쟁업체가 선점하고 있는 카타르시장에 고수익 제품인 220kV 케이블을 납품하게 됐다는 것은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카타르 초고압 시장 진출에 상당히 의미 있는 일”이라며 “이번 수주를 계기로 중동 전역에서 시장진출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변우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전력신문(http://www.ep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37-060 서울 서초구 방배동 935-12번지 제보 및 문의 02-561-3524 | 팩스 02-522-0130
상호 : (주)한국전력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5-86-22032 | 개인정보책임자 : 신홍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홍주
Copyright 2006 한국전력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pnews.co.kr